광양시새마을금고 창립30년 지역대표 금융기관 ‘괄목성장‘


새마을금고보험
1431989963
[GBS방송 편집국장 차범준] 광양시새마을금고 창립30년 지역대표 금융기관 ‘괄목성장‘
본점 광영·무등·제철·송보·광양읍 지점 운영 ‘시민금고’ 우뚝

지난 1985년 5월 9일 정회원 52명 자본금 1000만원으로 광영동에서 업무를 시작해 올해로 창립 30주년을 맞이한 광양시새마을금고(이사장 백경현)가 지역을 대표하는 금융기관이자 지역 주민들의 자부심으로 성장해가고 있습니다.

‘버는 만큼 돌려드리는 은행’ ‘시민이 주인인 은행’이라는 캐치프레이즈로 광양의 서민금융 역사를 구축해온 광양시마을금고는 창립30주년을 맞은 현재 거래자수 7만2836명 자기자본 353억 총자산 3410억의 성과달성이라는 이정표를 세웠다는 평가를 받고 있습니다.

특히 광양시새마을금고는 광양시 중마동에 본점과 광영 무등 제철 송보 광양읍지점을 운영 중에 있으며 중마동 본점과 광양읍지점에 MG갤러리를 운영함으로서 척박한 지역 문화예술계에 지원을 아끼지 않고 있습니다.

지난 8일 광양읍사옥 1층 갤러리에서 열린 ‘광양시새마을금고 창립30주년’ 기념식에는 그동안 광양시새마을금고를 이끌어온 금고 전 현직 이사장과 이사진 MG봉사단 금고 회원들과 지역주민들이 참석한 가운데 성황리에 기념식이 진행됐습니다.

[인터뷰-광양시새마을금고 이사장 백경현]

기념식에는 금고 30주년 역사의 산 증인인 백윤주 초대 이사장과 이계홍 자문위원 이중길 초대 실무책임자 박두례 전무에게 공로패가 전달됐고 백양길 부이사장과 전상호 이사 김길문 회원 김정자 이사 조계출 이사 등에게는 감사패가 주어졌습니다.

광영새마을금고로 시작해 동광양새마을금고를 거쳐 광양시새마을금고로 사명을 변경한 금고는 중앙회에서도 인정하는 명실상부한 대학민국 최고의 모범 새마을금고로 자리매김하고 있습니다.

백경현 이사장은 “종자돈 1000만원으로 출발했던 금고가 지금의 자랑스러운 금고 성장하기까지는 금고 회원들의 금고에 대한 믿음과 임직원들의 헌신이 있었기에 가능했다.”고 밝히고 “이제는 그동안의 성장중심 경영에서 안정경영으로 새로운 경영 방향을 설정해 나가겠다.”고 강조했습니다.

특히 백경현 이사장은 금고의 미래 비전과 관련해 이번에 개소식을 가진 광양읍사옥이 구심점 역할을 할 것이며 앞으로 광양읍지점이 지역의 문화 공간과 행복 나눔터로 자리매김 할 것”이라고 각오를 피력했습니다.

그동안 광양시새마을금고는 시민들에게 다가서는 금고로서 역할을 다하기 위해 ‘회원과의 소통’을 위한 이사장 간담회를 지속적으로 전개해 왔고 전통시장 방문 입춘첩 쓰주기 MG투어 MG행복나눔터 국수나눔 10만개 라면 나눔 사랑의 좀도리 운동 등을 통해 지역주민과의 소통을 통한 나눔을 실천해 왔습니다.

광양시새마을금고의 이 같은 지역 주민들과의 공존과 나눔의 실천은 지역사회의 공동목표인 ‘살기좋은 광양 따듯하고 행복한 광양’ 을 만드는데 일조할 것으로 기대되고 있습니다.

그동안 진행돼온 금고의 괄목할만한 성장의 배경에는 지난 2008년 제9대 이사장에 취임한 백경현 이사장의 역할이 주목을 받고 있는데 백 이사장은 취임당시 불과 500억 규모의 자산을 2015년 4월말 기준 3410억원 규모로 성장시키며 2013 경영평가 최우수상금고로 단체부문 대통령상 수상과 광주·전남 자산 1위 등 놀라운 성과를 달성했다는 평가를 받고 있습니다.

미래를 준비하는 GBS방송 차범준입니다.
조하요2
안조항요0

GBS방송국
949

[GBS방송 편집국장 차범준] 광양시새마을금고 창립30년 지역대표 금융기관 ‘괄목성장‘
본점 광영·무등·제철·송보·광양읍 지점 운영 ‘시민금고’ 우뚝

지난 1985년 5월 9일 정회원 52명 자본금 1000만원으로 광영동에서 업무를 시작해 올해로 창립 30주년을 맞이한 광양시새마을금고(이사장 백경현)가 지역을 대표하는 금융기관이자 지역 주민들의 자부심으로 성장해가고 있습니다.

‘버는 만큼 돌려드리는 은행’ ‘시민이 주인인 은행’이라는 캐치프레이즈로 광양의 서민금융 역사를 구축해온 광양시마을금고는 창립30주년을 맞은 현재 거래자수 7만2836명 자기자본 353억 총자산 3410억의 성과달성이라는 이정표를 세웠다는 평가를 받고 있습니다.

특히 광양시새마을금고는 광양시 중마동에 본점과 광영 무등 제철 송보 광양읍지점을 운영 중에 있으며 중마동 본점과 광양읍지점에 MG갤러리를 운영함으로서 척박한 지역 문화예술계에 지원을 아끼지 않고 있습니다.

지난 8일 광양읍사옥 1층 갤러리에서 열린 ‘광양시새마을금고 창립30주년’ 기념식에는 그동안 광양시새마을금고를 이끌어온 금고 전 현직 이사장과 이사진 MG봉사단 금고 회원들과 지역주민들이 참석한 가운데 성황리에 기념식이 진행됐습니다.

[인터뷰-광양시새마을금고 이사장 백경현]

기념식에는 금고 30주년 역사의 산 증인인 백윤주 초대 이사장과 이계홍 자문위원 이중길 초대 실무책임자 박두례 전무에게 공로패가 전달됐고 백양길 부이사장과 전상호 이사 김길문 회원 김정자 이사 조계출 이사 등에게는 감사패가 주어졌습니다.

광영새마을금고로 시작해 동광양새마을금고를 거쳐 광양시새마을금고로 사명을 변경한 금고는 중앙회에서도 인정하는 명실상부한 대학민국 최고의 모범 새마을금고로 자리매김하고 있습니다.

백경현 이사장은 “종자돈 1000만원으로 출발했던 금고가 지금의 자랑스러운 금고 성장하기까지는 금고 회원들의 금고에 대한 믿음과 임직원들의 헌신이 있었기에 가능했다.”고 밝히고 “이제는 그동안의 성장중심 경영에서 안정경영으로 새로운 경영 방향을 설정해 나가겠다.”고 강조했습니다.

특히 백경현 이사장은 금고의 미래 비전과 관련해 이번에 개소식을 가진 광양읍사옥이 구심점 역할을 할 것이며 앞으로 광양읍지점이 지역의 문화 공간과 행복 나눔터로 자리매김 할 것”이라고 각오를 피력했습니다.

그동안 광양시새마을금고는 시민들에게 다가서는 금고로서 역할을 다하기 위해 ‘회원과의 소통’을 위한 이사장 간담회를 지속적으로 전개해 왔고 전통시장 방문 입춘첩 쓰주기 MG투어 MG행복나눔터 국수나눔 10만개 라면 나눔 사랑의 좀도리 운동 등을 통해 지역주민과의 소통을 통한 나눔을 실천해 왔습니다.

광양시새마을금고의 이 같은 지역 주민들과의 공존과 나눔의 실천은 지역사회의 공동목표인 ‘살기좋은 광양 따듯하고 행복한 광양’ 을 만드는데 일조할 것으로 기대되고 있습니다.

그동안 진행돼온 금고의 괄목할만한 성장의 배경에는 지난 2008년 제9대 이사장에 취임한 백경현 이사장의 역할이 주목을 받고 있는데 백 이사장은 취임당시 불과 500억 규모의 자산을 2015년 4월말 기준 3410억원 규모로 성장시키며 2013 경영평가 최우수상금고로 단체부문 대통령상 수상과 광주·전남 자산 1위 등 놀라운 성과를 달성했다는 평가를 받고 있습니다.

미래를 준비하는 GBS방송 차범준입니다.

답글 남기기

이메일은 공개되지 않습니다. 필수 입력창은 * 로 표시되어 있습니다.